quick타이틀
MP3자료실
FAQ
문의하기
로그인
로그인 회원가입 나의 정보 찾기
찾기go
 
         
 
 
 
로그인도서
 
새로나온책
베스트셀러
분야별 도서
시리즈 도서
수출 도서
 
> 로그인도서 > 새로나온 책
본문보기
 
페이스북바로가기 트위터바로가기
아기 마음 공부
저자  쑨밍이
분야  자녀교육
가격  14,000원
ISBN  9791160571820
출간일  2017년 08월 01일
도서정보  355 페이지 / 150*210 size(㎜)
도서구매 사이트
Yes24 교보 인터파크 알라딘
도서소개 저자소개 목차 출판사 서평
내용 및 특징

대만에서 출간 즉시 자녀교육 분야 1위!


"말 못하는 아기의 마음, 어떻게 읽고 잘 키울까?"

초보 엄마, 아빠의 불안을 잠재워 줄

완벽한 부모가 아니라 충분히 좋은 부모가 되는 법!

  

아기가 말을 할 수 있다면 좋을 텐데, 처음 부모가 된 엄마, 아빠는 아기가 울 때마다 어찌할 바를 몰라 조바심이 난다. 그러나 걱정하지 말자. 부모와 아기 사이는 말하지 않아도 마음이 통하고 감정을 공유할 수 있다. 초등학교 입학 전 영어 교육을 법으로 금지할 만큼 영유아 정신 건강을 중요시하는 대만에서 출간 즉시 자녀교육 분야 1위에 오른 《아기 마음 공부》는 수많은 부모의 바람을 담아 아기와 소통하는 육아법을 가르쳐준다.


  저자는 10여 년간 영유아 심리를 연구한 전문가다. 말 못하는 아기와 매일 전쟁을 치르는 부모를 돕기 위해 책 집필에 수년 간 몰두했다. 이 책에 아기의 마음을 읽는 방법부터 수면, 수유, 배변 훈련, 놀이에 이르는 육아법까지 현실적인 조언을 담았는데, 아기의 마음뿐 아니라 부모의 마음도 건강하게 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부모의 부정적인 감정은 아기에게 곧장 전달되기 때문이다. 저자는 아동정신분석의 거장 도널드 위니콧의 주장을 따라서, 완벽한 부모가 아니라 충분히 좋은 부모가 되는 것을 목표로 행복한 육아를 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한다.


  부모는 아기의 유일한 울타리이자 안식처다. 생후 3년 동안 부모가 아기의 요구에 적절히 대응하지 못하면 아기는 부정적인 감정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두려움에 떨게 된다. 밝고 긍정적인 아기로 자라길 바란다면, 아기가 터트리는 울음이 무슨 뜻인지 알 수 있게 지금부터 준비하자. 엄마 배 속에 있을 때부터 태어나 만 3세가 될 때까지 말 못하는 아기 마음의 소리를 드는 법! 낯설고 힘든 임신, 출산, 육아의 과정을 부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게 헤쳐 나가기 위해 꼭 필요한 책이다.

저자소개

지은이 쑨밍이(孫明儀)

영국 런던 대학교에서 정신분석학파 발달심리학 석사, 미국 미시건 대학교에서 석사를 취득하고, 미국 미시건 주에서 영유아 심리건강 치료사와 특수아동 플로어타임(floortime) 치료사를 역임했다. 부모와 아이가 조기에 애착관계를 형성하는 것이 아이의 심신 발달에 매우 중요하다고 굳게 믿고 영유아 심리 건강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2013년에 대만 신주 시정부 사회처 아동청소년 보호팀과 합작으로 ‘아동학대 근절 및 영유아 심리건강 조기 치료 서비스 계획’을 수립하여 혁신서비스방안상을 수상하고,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 지역 회의에서 공로상을 수상했다. 타이베이 시정부 사회국, 교육국과 공동 주관으로 ‘유아심리발달 자문서비스’ 훈련을 주최하고, 시정부 산하 조기중재서비스 임상 총 지도 감독을 맡는 등 사회공익활동도 활발히 하고 있다.

블로그 : www.mingisun.blogspot.tw

목차

리  뷰 • 아이를 위해 건강한 심리 환경을 가꾸자 - 왕하오웨이

추천사 • 육아, 나 자신을 발견하는 일 - 린량인

추천사 • 천사의 마음을 읽다 - 라이팡위

추천사 • 고요한 마음으로 이 책을 들자 - 라이페이샤

서  문 • 아이의 마음이 건강하면 부모의 삶도 풍요롭다


1장 배 속 아기는 무슨 생각을 할까?

임신은 곧 새로운 정체성을 갖는 것

임신하면 달라지는 세 가지 현상

아기에게는 사랑만 주고 부모의 생각은 주입하지 마라

부모는 아기와 함께 성장한다

예비 엄마가 행복한 것이 곧 태교다

아빠도 태아의 정서 발달에 한몫을 한다

현실적인 상상을 하자


2장 출산을 앞둔 초보 엄마 아빠의 마음

안정적인 애착 관계는 부모가 아기에게 주는 최상의 선물이다

힘든 육아, 서로 도와가며 하자

조부모가 양육하더라도 부모와 한마음 한뜻이어야 한다

육아도우미를 고용해도 부모가 할 일이 있다

가정을 위해 내린 최선의 선택이니 마음을 놓자


3장 갓 태어난 아기는 무슨 생각을 할까?

아기는 생존을 걱정하고 두려워한다

낯선 곳에서는 우는 게 당연하다

아기는 부모의 이해와 포용을 바란다

아기가 울 때 아기를 가장 잘 알 수 있다

지치고 낙담해도 형편없는 부모는 아니다


4장 안정 애착은 어떻게 형성할까?

부모와 아기의 마음이 하나가 되기까지

아기의 마음 깊은 곳에는 부모라는 ‘든든한 울타리’가 있다

포근한 옷감과 차가운 철망 중 무엇을 걸칠까?

아기는 부모와 스킨십만 많이 해도 안전감을 느낀다


5장 아기와 거리 두기는 어떻게 해야 할까?

아기의 요청에 즉각 반응해야 아이 마음이 건강하게 발달한다

아기가 감당할 수 있을 때가 되면 서서히 아이와 거리를 두자

아기가 감당할 수 있는 거리감을 확인하는 법

아기의 손을 놓지 않으면 과잉보호가 된다

아기에게 작은 이불이 꼭 필요한 이유는?

아기는 부모와 떨어진 후에 더 건강하게 자란다


6장 아기 훈육은 어떻게 해야 할까?

아기가 얼마나 말을 잘 들어야 만족할지 먼저 자신에게 물어보자

호랑이 부모가 될까봐 걱정이라면

아이의 심리 건강을 위한 모범적인 양육 방식

아기가 울며 보챌 때, 따뜻하게 감싸기 vs. 엄하게 꾸짖기

아이에게 벌을 주기 전에 아이의 행동에 담긴 속뜻을 파악하자

화가 끓어오를 때는 딱 2분만 심호흡을 하자


7장 반항기 아기는 무슨 생각을 할까?

자기중심적인 아기를 위한 반영식 교육

‘인생의 첫 반항기’에 대처하는 법

아이는 부모의 인정과 감정적 지지를 원한다

영유아 심리 건강의 기초가 되는 핵심 다섯 가지

아이와 함께하는 운동은 생각보다 훨씬 중요하다


8장 (마음이 건강한 아기) 식습관

젖이 부족할 때

아기가 젖을 안 먹고 이유식을 먹으려고 할 때

아기는 언제쯤 혼자 힘으로 식사할까?

젖은 힘들더라도 자연스럽게 서서히 떼야 아기의 건강에 유익하다

식사에 집중하고 정한 시간 안에 식사를 마치도록 가르친다

편식하는 습관 고치기


9장 (마음이 건강한 아기) 수면 교육

괴물이 있다고 믿는 아이의 상상과 불안

하룻밤에 한 치씩 자라는 아이를 푹 재우는 법

아이는 몇 시간이나 자야 건강하게 자랄까?

올바른 수면습관 기르기

같이 잘까, 따로 재울까

아이가 안 자려고 떼를 쓸 때

나쁜 꿈을 꾸다가 깬 아기를 위해 달래는 것 말고 또 무슨 방법이 있을까?


10장 (마음이 건강한 아기) 언어 발달

정상적인 발달 단계에서는 언제 말을 시작할까?

아이의 말문이 빨리 트이는 일곱 가지 방법

다 큰 애가 말이 늦으면 심리 건강에 문제가 있을까?


11장 (마음이 건강한 아기) 배변 훈련

배변 훈련을 시작하는 시기

배변 훈련 중에 아이의 심리 건강 돌보기

성별에 따른 배변 훈련 방법의 차이

배변 훈련을 마치고도 바지에 오줌을 싸는 이유

밤중 배변 훈련을 하는 법


12장 (마음이 건강한 아기) 감정 교육

왜 공격적인 행동을 할까?

공격적인 행동을 교정하는 법

형제자매나 다른 아이를 공격할 때

형제자매간의 우애를 돈독하게 하는 비결은?

큰애는 무조건 작은애한테 양보해야 할까?

공평한 중재자가 되라


13장 (마음이 건강한 아기) 놀이 교육

부모와 떨어져도 불안하지 않아야 학습이 잘 된다

두세 살 아이에게 가장 좋은 학습법은?

학습을 시작하기에 가장 적당한 시기는 언제이며 무엇을 가르칠까?

학습 과정에서 좌절 인내력 기르기


맺음말 • 육아는 창조다

출판사 서평

아동정신분석의 거장 도널드 위니콧의 맥을 잇는

소장 심리학자의 ‘현실 육아’ 지침서


일찍이 완벽한 부모가 아니라 ‘충분히 좋은 부모(good-enough parents)’ 상을 제시해서 현실 육아의 지평을 연 도널드 위니콧(Donald Winnicott). 쑨밍이는 위니콧의 학문적 전통이 가장 강한 영국에서 아동정신분석을 연구한 뒤로 그의 맥을 이어 ‘이론 육아’가 아니라 ‘현실 육아’에 가장 필요하고 도움을 줄 수 있는 심리학적 대안을 모색했다. 《아기 마음 공부》는 쑨밍이가 이론 연구에 더해 지난 10여 년간 임상에서 체득한 현실적인 대안을 담은 결과물이다. 위니콧의 주장이 현실 육아의 지평을 열었음에도 그동안 서양 이론이라는 한계 때문에 국내 육아 현실과 괴리가 있었는데, 쑨밍이를 통해서 아시아의 전통과 육아 현실에 맞게 적용할 수 있는 방법을 찾은 것 같아 책 출간이 무척 반갑다. 특히 대만은 각종 통계와 지표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출산율을 비롯해 사회 환경이 한국과 거의 일치하다시피 한다. 겉으로는 할빠, 할마와 육아도우미의 도움으로 일과 육아를 병행하지만, 속으로는 독박육아로 힘든 워킹맘의 현실까지도 대만과 한국이 똑같다. 책은 대만에서 출간 즉시 자녀교육 분야 1위에 올랐는데, 국내에서도 호응이 기대된다.   

부모가 된다는 것은 공부가 필요한 일일까? 결론부터 말하면, 그렇다. 시중에 넘치는 육아서와 육아 정보를 보라. 분명 공부할 게 참 많다. 그러면 이미 많은 육아서가 있는데, 이 책을 읽어야 할 이유가 있을까? 있다. 이 책은 일어날 수 있는 모든 상황에 척척 대비하기 위해서가 아니라, 불안과 좌절 같은 부정적인 감정을 평온하게 받아들이는 법을 배우기 위해서 읽어야 한다. 엄마도 엄마가 처음이기에, 툭 하면 울음을 터트리는 아기 앞에서 안절부절못하고 ‘내가 또 뭘 잘못했나?’ 하고 좌절하기 십상이다. 엄마가 이런 부정적인 감정을 평온하게 받아들이는 법을 배우지 못하면, 아기에게 그대로 전달되어 아기도 감정을 평온하게 유지하는 법을 배우지 못한다. 몸과 마음이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 데 가장 필요한 것이 감정을 평온하게 유지하는 능력이다. 이 능력을 키우는 결정적인 시기가 바로 아기가 말을 못할 때인 태아에서부터 생후 3년까지다. 《아기 마음 공부》는 부모가 먼저 자기 마음을 평온하게 유지할 수 있는 법과 아기 마음의 소리를 듣고 아기가 무엇을 원하는지 알아내는 법을 알려 준다. 이 공부를 통해서 아기와 부모 모두 평생에 걸쳐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지킬 수 있는 토대를 만들 수 있다. 라이페이샤(대만의 힐링 멘토)가 추천사에서 책의 주제가 영유아 심리학일 뿐 아니라 부모 심리학이기도 하다고 했듯이, ‘아기 마음 공부’는 곧 ‘부모 마음 공부’다.

공부라고 해서 지레 부담을 느끼거나 겁먹지 말자. 쑨밍이는 책에서 현실적으로 ‘충분히 좋은 부모’가 되라고 한다. 아기를 기다리면서 이 책을 읽는다면, 이미 ‘충분히 좋은 부모’다. 걱정하지 말자. 부모가 되는 길에 정답은 없다. 말장난 같지만, 자신이 한 선택이 최선이라고 믿는 게 최선이다. 아이에게 평생 힘이 될 건강한 심리 토대를 형성해 주면서 부모도 행복한 삶을 영위하는 길이 이 책에 있다.

 
로그인 회사정보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qr코드
 loginbook@epublic.co.kr